아이티서 납치됐던 한국인 선교사 부부 석방 > World News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1-07-17 11:56:41
Acts29Times
사이트 내 전체검색
ATBS 방송


World News

[특파원 수첩] 아이티서 납치됐던 한국인 선교사 부부 석방
제3국에 체류 중으로 알려져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21-07-17 11:34

본문

아이티에서 피랍됐다가 최근 석방된 한국인 선교사 부부가 현재 제3국에 체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12일 외교부는 지난달 아이티 수도 포르토프랭스 외곽지역에서 납치단체에 의해 피랍된 한국인 선교사 부부가 지난 10일 석방됐다고 발표했다.

13일 열린 외교부 정례브리핑에서 최영삼 대변인은 "한국인 부부는 현재 제3국에 체류 중이며 귀국 일정은 정해지지 않았다"라며 "당사자의 희망 및 안전 등을 감안해 구체적인 국가명, 지역, 일시 등에 대해서는 현 단계에서 세세하게 밝혀드리지 못하는 점을 양해 부탁한다"고 말했다.

지난 10일 석방 후 검진 결과 양호한 건강 상태를 보인 한국인 선교사 부부는 11일 오후 항공편으로 아이티에서 출국했으며, 외교부 브리핑에 따르면 아직까지 제3국에 체류중이다.

당시 피랍사건을 인지한 정부는 외교부 본부에 재외국민보호대책본부(본부장 최종문 2차관)를 설치 및 운영했으며, 최종건 1차관이 지난달 25일 클로드 조셉(Claude Joseph) 아이티 임시총리 겸 외교장관과 통화해 사건 해결을 위한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

또, 아이티를 겸임하고 있는 주도미니카공화국대사관 대사와 직원 등을 현지 신속대응팀으로 파견해 사건에 대응했다.

외교부는 정부가 국민 안전 최우선 원칙과 납치단체와의 직접 협상 불가 원칙을 지키며 아이티 정부들과 긴밀하게 협의했고, 조속한 석방을 위해 노력했다고 밝혔다. 출처 선교신문


Acts29Times 제호 : Acts29Times | 사업자등록번호 : 574-94-01187 | 등록번호 : 서울. 아53308 | 등록일 : 2019. 09. 09 | 발행인 겸 편집인 : 김희범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사라 | 주소 : (07048) 서울특별시 동작구 양녕로 185 | 대표전화 : 070-8095-1301
편집국 : (070) 8095-1301 | e-mail : acts29times@gmail.com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19 Acts29Times.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