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콥 “국민 보건과 안전에 심려 끼쳐 사과드린다” > 뉴스종합

메인페이지로 가기  최종 기사편집 : 2021-01-18 18:16:57
Acts29Times
사이트 내 전체검색
ATBS 방송


뉴스종합

인터콥 “국민 보건과 안전에 심려 끼쳐 사과드린다”
“한국교회 이미지에 부정적 영향 끼친 점에 대해서도 사과”

페이지 정보

게시일 : 2021-01-04 12:22

본문

2일 인터콥선교회는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관련 사과문을 통해 “경북 상주 인터콥 BTJ열방센터 방문자 중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분들이 지역 감염과 관련된 것으로 인하여 국민 보건과 안전에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되어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인터콥선교회는 11월 27~28일, 12월 11~12일 BTJ열방센터에서 열린 모임 기간 내내 발열 증상 등 몸의 이상이 있는 사람은 참석하지 않도록 엄격하게 관리했고, 코로나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한 정부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했다고 밝혔다.

그러나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가 11월 행사에서 20일이 경과한 12월 17일, BTJ열방센터 방문자는 보건소 선별 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으라는 안내 문자를 전국에 발송했다고 말했다. 또 12월 3일 BTJ열방센터 방문자 중 대구시 거주자 1명의 확진 판정으로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12월 셋째 주 여러 도시의 집단 감염이 BTJ열방센터와 관련 있는 것으로 발표했다고 말했다.

인터콥은 “방역과 예방에 최선의 노력을 하였음에도 집회 후 20일이 경과한 시점에서 이곳을 다녀간 사람 몇 명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고, 그들과 접촉한 사람들이 감염된 것에 깊은 책임감을 느낀다”며 “코로나 극복을 위해 애쓰시는 방역당국과 의료진, 우리 국민들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 코로나19 극복 노력에 앞장서고 있는 한국교회의 이미지에 부정적 영향을 끼친 점에 대해서도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했다.

인터콥은 “BTJ열방센터 내 예정된 모든 집합 행사 모임을 취소했고, 현재 상주시청 명령으로 집합금지 되고 상황이 호전될 때까지 지속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와 함께 지난 11월, 12월 열방센터 방문자에게는 코로나 검사 촉구 문자메시지를 발송하고, 보건소 및 선별진료소 안내 서비스팀을 운영하고 있으며 홈페이지에 코로나 검사 안내문을 게시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코로나19 상황에서 최고의 이웃사랑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해 코로나19 예방과 방역 수칙을 잘 지키는 것이라는 것을 깊이 새기고 실천하겠다”며 “코로나 19 감염병의 확산을 막기 위한 정부와 중대본의 조치에 최선을 다해 협조하여 코로나19 조기 종식에 앞장서겠다. 다시 한번 국민 여러분께 정중히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관련 인터콥선교회 사과문

2020년 11월 27~28일과 12월 11~12일에 경북 상주 인터콥 BTJ열방센터 방문자 중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분들이 지역 감염과 관련 된 것으로 인하여 국민 보건과 안전에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되어 진심으로 사과를 드립니다.

11월 27~28일 행사는 상주시청에 사전 신고를 했고,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한 정부의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했습니다. 그리고 상주시의 담당 공무원들이 당일 현장을 방문해 직접 점검도 했습니다.

그런데 11월 행사로부터 20일이 경과한 12월 17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11월 27~28일 상주시 화서면 소재 BTJ열방센터 방문자는 가까운 보건소 선별 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으시기를 바란다."는 안내 문자를 전국에 발송했습니다.

또한 12월 3일 보건 당국은 상주 BTJ열방센터 방문자 중 대구시 거주자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아 역학조사를 실시하게 되었고, 12월 셋째 주에는 여러 도시에서 일어난 집단 감염이 BTJ열방센터와 관련 있는 것으로 발표를 하였습니다.

BTJ열방센터는 모임 기간 내내 발열 증상 등 몸의 이상이 있는 사람은 참석하지 않도록 엄격하게 관리를 하였고, 철저한 사회적 거리두기와 전원 마스크 착용, 열화상 카메라 및 체온계를 통한 발열 체크 등을 수시로 철저하게 시행하였습니다. 행사 진행도 전원 마스크 착용과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과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켰습니다. 특히 식사도 야외에서 도시락으로 해결했습니다.

저희 단체가 방역과 예방에 최선의 노력을 하였음에도 불구하고 집회 후 20일이 경과한 시점에서 이곳을 다녀간 사람 몇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밝혀졌을 뿐만 아니라 그들과 접촉한 사람들이 감염된 것에 대하여 깊은 책임감을 느끼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애쓰시는 방역당국과 의료진 그리고 우리 국민들께 진심으로 사과를 드립니다. 또한 코로나19 극복 노력에 앞장서고 있는 한국교회의 이미지에 부정적 영향을 끼친 점에 대해서도 진심으로 사과를 드립니다.

인터콥은 상주 열방센터 내에서 예정된 모든 집합 행사 모임을 취소했습니다. 또한 BTJ열방센터는 상주시청의 명령으로 현재 집합금지 되었고 상황이 호전될 때까지 지속될 것입니다. 특히 지난해 11월과 12월 상주 열방센터 방문자들에게 코로나 19 진단 검사를 받도록 촉구하는 문자메시지를 발송했습니다.

이와 함께 보건소 및 선별진료소 안내 서비스팀을 운영하고 있으며, 홈페이지에는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하는 안내문을 게시하였습니다. 또한 BTJ열방센터를 비롯한 지역 센터는 철저한 방역 조치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인터콥은 “네 이웃을 내 몸 같이 사랑하라”는 예수님의 말씀을 따라 코로나19 상황에서 최고의 이웃사랑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해 코로나19 예방과 방역 수칙을 잘 지키는 것이라는 것을 깊이 새기고 실천하겠습니다. 그리고 코로나 19 감염병의 확산을 막기 위한 정부와 중대본의 조치에 최선을 다해 협조하여 코로나19 조기 종식에 앞장서겠습니다. 다시 한번 국민 여러분께 정중히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출처: 선교신문


Acts29Times 제호 : Acts29Times | 사업자등록번호 : 574-94-01187 | 등록번호 : 서울. 아53308 | 등록일 : 2019. 09. 09 | 발행인 겸 편집인 : 김희범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사라 | 주소 : (07048) 서울특별시 동작구 양녕로 185 | 대표전화 : 070-8095-1301
편집국 : (070) 8095-1301 | e-mail : acts29times@gmail.com
본 사이트의 모든 기사는 저작권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사용 및 전제를 금합니다.
Copyright© Since 2019 Acts29Times. All Rights reserved.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